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남우조연상 받고 눈물 보인 진선규

기사승인 2017.11.26  21:31:02

공유
default_news_ad2

배우 진선규가 25일 열린 제38회 청룡영화상 시상식에서 남우조연상을 받은 진선규는 상을 받고 감정을 억제 못 하고 울음을 터트렸다.

이날 오후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린 청룡영화상 시상식 2부 첫 순서는 남우조연상 수상이었다. 후보로는 '해빙' 김대명, '불한당' 김희원, '더 킹' 배성우, '택시운전사' 유해진, '범죄도시' 진선규이다.

5명의 후보 중에서 수상자 영예를 지닌 진선규는 믿기지 않은 듯 눈물을 흘렸다.
그는 "진짜 정말 감사하다"면서 "중국에서 넘어온 사람 아니고 대한민국 국민이다. 여기에 오는 것만으로도 너무 떨려서 청심환을 먹고 왔는데 이 상을 받을 줄 알았으면 하나 더 먹고 올 걸 그랬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진선규는 영화 ‘범죄도시’에서 조선족 범죄조직 장첸(윤계상)파의 일원 위성락 역을 맡아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SBS 화면 캡쳐
SBS 화면 캡쳐
SBS 화면 캡쳐
SBS 화면 캡쳐
SBS 화면 캡쳐
SBS 화면 캡쳐

전경림 기자 quanyu57@epochtimes.co.kr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많이 본 기사

ad47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