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부산시 ‘친환경에너지 마을’ 4개소 조성... 가정 전기요금 절감 기대

기사승인 2018.01.15  17:31:19

공유
default_news_ad2

- ‘금정구 선두구동 신천마을’등 총 355가구에 발전시설 총 240kw 설치

'친환경에너지마을'로 조성된 금정구 선두구동 신천마을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마을단위 단독(공동)주택 4개소 총 355가구에 태양광발전시설 총240kW를 설치, 시민이 직접 태양광에너지를 생산하고 소비하는 친환경에너지마을 조성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조성된 친환경에너지마을 4개소는 ▲금정구 선두구동 신천마을 25가구 ▲연제구 거제1동 11통 지역 30가구 등 마을 단위 단독주택지 2개소와 ▲수영구 광안동 협성엠파이어아파트 231가구 ▲사하구 신평동 신평현대아파트 69가구 등 공동주택지 2개소이다.

'친환경에너지마을'로 조성된 연제구 거제1동 11통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에서 작년 시범사업으로 첫 시행된 ‘친환경에너지 마을 만들기’는 마을단위 공동체가 태양광발전소를 설치해 시민들이 자발적으로 신재생에너지 생산·보급하고 체험해봄으로써 가정의 전기요금을 절감하는 등 시민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추진됐다.

신천마을 한 주민은 “태양광 발전소 설치로 기존 6만 원였던 전기요금이 현재 7천원이 되는 등 전기료 절감효과가 크고, 신재생에너지에 대한 가족들의 관심이 높아졌다"고 말했다.

'친환경에너지마을'로 조성된 수영구 광안동 협성엠파이어아파트 (사진=부산시 제공)

부산시는 이번에 조성된 친환경에너지마을에 대한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실시해 태양광발전소 설치 후 전기요금 절감 등의 효과를 시민들과 공유할 예정이다.

서병수 부산시장은 “친환경에너지마을 등 시민주도형 클린에너지 사업 확대를 통해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대에 대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부산을 깨끗하고 안전한 클린에너지 도시로 전환하기 위해 시민이 함께 손잡고 나아갈 것”이라고 전하며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협조를 당부했다.

'찬횐경 에너지마을'로 조성된 사하구 신평동 신평현대아파트 (사진=부산시 제공)

한편, 부산시는 ▲1월 16일 오후 3시 금정구 신천마을을 시작으로 ▲1월 17일 오후 1시 30분 연제구 거제1동 11통, ▲1월 17일 오후 4시 수영구 광안동 협성엠파이어아파트 ▲1월 19일 사하구 신평동 신평현대아파트에서 준공식을 개최할 예정이다.

부산=이상숙 기자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많이 본 기사

ad47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