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6년간 지속된 호흡곤란…폐에서 3cm 고추 발견

기사승인 2018.01.16  14:00:47

공유
default_news_ad2
중국 산시성 퉁촨지역에서 살고 있는 41세 여성의 폐 속에서 3cm 길이의 고추가 발견됐다. 이 여성은 원인을 모른 채 6년동안 발열과 호흡 곤란에 시달렸으며, 고추는 수술을 통해 제거됐다. (출처 = 화상보)

6년 동안 발열과 호흡장애를 앓던 한 중국인 여성이 뜻밖의 원인을 발견했다. 

9일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화상보에 따르면 중국 산시성 퉁촨지역에 살고 있는 41세 여성은 최근 두통과 호흡 곤란 증세가 심해지자 병원을 찾았다. 

각종 검사를 진행한 끝에 이 여성은 6년동안 자신을 괴롭힌 원인을 찾아냈다. 바로 폐에서 3㎝ 짜리 고추가 발견된 것이다. 

이 여성의 담당의사인 뤄리펑은 "가늘고 기다란 기구를 사용해 오른쪽 폐에서 고추를 꺼내려고 했지만 폐의 하부가 이미 심각하게 감염된 상태라 수술을 결정했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고추는 성공적으로 제거됐다.

뤄 씨는 "여성이 식사를 하는 동안 아마도 고추를 흡입해 기도를 통해 폐로 들어간 것 같다"며 "기도로 무언가 넘기는 일은 5세 미만의 어린이들에겐 흔하지만 성인에게서는 드물다"고 덧붙였다.
 

디지털뉴스팀

<저작권자 © 대기원시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많이 본 기사

오늘의 화제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