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울산역 복합환승센터’ 건설 ... 동남권 교통중심지 역할 기대

기사승인 2018.01.18  21:49:43

공유
default_news_ad2

- 울산시, 18일 실시계획 승인 고시. 건축허가 후 착공, 2019년 완료 예정

울산역 복합환승센터 조감도 (자료=울산시 제공)

울산시는 롯데울산개발(주)이 제출한 ‘울산역 광역 복합환승센터 개발실시 계획’을 18일 승인 고시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울산역 복합환승센터는 건축허가 등 착공을 위한 마무리 절차만 남겨 두고 있다.

이번에 고시된 개발실시계획은 울주군 삼남면 울산역사 앞 부지 7만 5,480.3㎡, 연면적 18만 1,969.85㎡, 지하 1층․지상 7층, 주차대수 3,135면의 규모이다.

환승시설은 환승주차장, 보행이동, 환승편의시설 등이고 환승지원시설로는 아울렛, 영화관 등의 판매, 문화 및 집회시설, 근린생활시설이 들어선다. 사업기간은 착공일로부터 18개월로 2019년까지 완료한다.

울산시는 지난해 7월 국토교통부로부터 개발계획을 승인 받고, 8월 사업자 지정 고시 이후 교통영향평가 심의 등을 거쳐 11월에 개발실시계획 승인 신청을 받았다.

앞으로 공사기간 중 대체 주차장 확보, 건축허가 등의 절차가 마무리되는 대로 올 상반기 내 착공할 계획이다.

사업이 완료되면 울산역 복합환승센터는 역세권과 서부권 개발의 핵심시설로서 지역개발을 촉진함과 동시에 동남권의 광역교통중심지 역할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울산=하연옥 기자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많이 본 기사

ad47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