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강정호, 시즌 2호 홈런 폭발…8경기만에 안타

기사승인 2019.04.17  10:25:14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뉴시스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의 강정호(31)가 시즌 2호 홈런을 터뜨렸다.

강정호는 17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건주 디트로이트의 코메리카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디트로이트 타이거즈와의 원정경기에 3루수 겸 6번타자로 선발 출장, 4회초 투런 아치를 그려냈다.

1-0으로 앞선 4회 1사 1루에서 두 번째 타석에 나온 강정호는 디트로이트 선발 맷 보이드의 초구를 통타했다. 한가운데로 몰린 90.8마일(146㎞)짜리 직구를 공략해 홈런을 친 것이다. 지난 4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전에서 홈런을 친 이후 13일 만에 다시 손맛을 봤다.

강정호는 첫 타석에서도 안타를 때려냈다. 지난 6일 신시내티 레즈전에서 안타를 친 이후 무려 8경기 만에 나온 안타였다.

0-0으로 맞선 2회 1사 1루에서 타석에 들어선 강정호는 디트로이트 선발 보이드의 3구째 몸쪽 직구를 공략해 좌전안타를 만들어냈다. 이후 피츠버그는 파블로 레예스의 적시타로 선취점을 뽑았다.

전날까지 타율이 0.105로 떨어졌던 강정호가 타격 슬럼프를 벗어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었다.

피츠버그는 4회초 현재 3-0으로 앞서가고 있다.

디지털뉴스팀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많이 본 기사

ad47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