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최지만, 6경기 연속 안타 행진…양키스전 멀티히트

기사승인 2019.05.19  10:42:45

공유
default_news_ad2

- 탬파베이 연장 끝에 승리…지구 선두 복귀

탬파베이 레이스의 최지만.(뉴시스)

최지만(28·탬파베이 레이스)이 멀티히트를 때려내며 6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갔다.

최지만은 19일(한국시간) 미국 뉴욕주 브롱스의 양키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뉴욕 양키스와의 경기에서 3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해 5타수 2안타를 기록했다.

지난 11일 뉴욕 양키스 전부터 6경기 연속 안타 행진이다. 13일 양키스 전 이후 3경기 만에 멀티히트를 때려낸 최지만은 시즌 타율을 0.270에서 0.276(116타수 32안타)으로 끌어올렸다.

1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양키스의 일본인 투수 다나카 마사히로를 상대한 최지만은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볼카운트 2B2S에서 시속 91.6마일(약 147.4㎞)짜리 직구에 헛스윙을 했다.

최지만은 3회초 2사 1루에서 1루수 직선타로 물러났다.

최지만의 방망이는 세 번째 타석에서 날카롭게 돌아갔다. 최지만은 0-1로 뒤진 6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다나카의 5구째 슬라이더를 노려쳐 좌익수 왼쪽으로 빠지는 2루타를 때려냈다. 그러나 후속타자 얀디 디아스가 투수 땅볼로 물러나 더 이상 진루하지 못했다.

9회초 선두타자로 나선 최지만은 양키스 마무리 투수 아롤디스 채프먼을 상대로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최지만은 9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도 좌전 안타를 뽑아냈다. 하지만 후속타 불발로 득점을 올리지는 못했다.

탬파베이는 연장 접전 끝에 양키스를 2-1로 물리쳤다.

3회말 선취점을 내준 탬파베이는 7회초 선두타자로 나선 브랜던 로우가 우중간 담장을 넘기는 솔로 홈런을 때려내 동점을 만들었다.

탬파베이는 연장 11회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오스틴 메도우스가 우월 솔로포를 작렬해 2-1로 리드를 잡았다. 연장 10회말 등판한 호세 알바라도가 1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으면서 탬파베이는 그대로 이겼다.

양키스의 5연승을 저지한 탬파베이는 27승째(16패)를 수확해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선두로 올라섰다.

디지털뉴스팀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많이 본 기사

ad47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