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박병호, KBO리그 안타 평균 타구속도 1위…시속 152.7㎞

기사승인 2019.05.21  10:23:30

공유
default_news_ad2
키움 히어로즈 박병호.(뉴시스)

올 시즌 KBO리그에서 안타의 평균 속도가 가장 빠른 타자는 키움 히어로즈 거포 박병호(33)로 나타났다.

한국야구위원회(KBO) 공식 기록통계회사 스포츠투아이는 20일 타구추적시스템인 HTS 데이터를 통해 KBO리그 안타 타구를 분석한 결과, 19일까지 안타 30개 이상 때려낸 타자 65명(HTS 추적 기준) 가운데 박병호의 안타 타구 평균 시속이 152.7㎞로 가장 빨랐다고 밝혔다.

박병호는 번트를 제외한 전체 인플레이 타구 평균 속도 부문에서도 시속 140.1㎞로 1위에 올랐다. 인플레이 타구 100개 이상 기록한 타자 49명 중 유일하게 시속 140㎞대를 기록했다.

시속 150㎞ 이상의 빠른 타구 비율이 가장 높은 타자 역시 박병호다. 전체 인플레이 타구 중 43.8%가 시속 150㎞ 이상이었다.

안타 종류에 따라 박병호의 타구 속도를 살펴보면 단타는 평균 시속 149.8㎞를 나타냈다. 홈런을 제외한 장타(2루타·3루타)는 154.8㎞, 홈런은 159.2㎞를 기록했다.

두산 베어스 오재일이 평균 시속 150.9㎞로 2위를 차지했다. 김현수와 유강남(이상 LG 트윈스)이 149.9㎞, 삼성 라이온즈의 다린 러프가 148.4㎞를 기록해 차례로 뒤를 이었다.

디지털뉴스팀

<저작권자 © 에포크타임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많이 본 기사

ad47
default_side_ad2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